2016년 3월 9일 수요일

학부 수석 졸업자 최누리흰씨 인터뷰



최누리흰씨(격기 12), 안녕하세요. 이번 2015학년도 전기 학위수여식에서의 학업우수상 수상과 수석 졸업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수석졸업자로서 학우들에게 좋은 모범사례가 될 것 같아 만나 뵙게 되었습니다.
 
1. 먼저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십니까. 저는 용인대학교 격기지도학과 12학번 씨름 전공 최누리흰입니다.
저는 초등학교 시절부터 씨름 선수생활을 했었습니다. 전국대회에서 우승도 하고 서울시 대표로 체전에 나가 입상도 했습니다. 운동을 하면서도 항상 공부에 끈은 놓지 않았습니다. 그 이유는 저에게는 장군이라는 꿈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고등학교에 입학한 후에는 운동을 중단하고 학업에 전념했습니다. 육군사관학교를 가기위해서였습니다. 또한 군인은 리더십이 중요하다고 생각하여 리더십을 배우기 위해 반 회장은 물론 고등학교 시절 전교 학생회장이라는 영광스러운 자리에도 올랐습니다.
그러나 아쉽게도 제가 꿈꾸던 육군사관학교를 떨어졌습니다. 하지만 그 뒤로도 군인에 대한 꿈을 포기하지 못해 용인대학교 격기지도학과에 입학하여 ROTC 및 군장학생이 되었고 장교라는 꿈을 이루고 4학년 때는 격기지도학과 학생회장이라는 영광스러운 자리에 오르게 되었습니다.
 
 
2. 대학을 다니면서도 학업우수상과 같은 수상을 자주 하셨나요? (교내, 대외 포함)
특별히 다른 학업 우수상은 없었지만 교내 성적장학금을 꾸준히 받았습니다.
 
 
3. 본인만의 학습법이나 대학 생활 노하우가 있다면?
저는 어렸을 때부터 운동을 해서 공부하는 법도 특별한 노하우는 없습니다.
하지만 제가 이렇게 운이 좋게 수석졸업을 할 수 있었던 것은 꿈이 있어서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장교는 솔선수범 하며 책임감을 갖춰야 하기 때문에 나를 조금 더 멋진 장교의 모습으로 가꾸기 위해 항상 열심히 했습니다.
후배들에게 해주고 싶은 말은 공부도 중요하지만 잘 놀고 어울릴 줄 알아야 합니다. 학교에서 아무런 활동도 안하고 수업이 끝나면 집에 가기 바쁜 친구들이 많습니다. 비싼 등록금을 내면서 우리는 많은 사람들을 만나고 얻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사람이 가장 소중하다고 생각합니다.
 
 
4. 향후 계획은 어떻게 되십니까?
저는 사관후보생으로서 3월에 임관을 하여 소대장으로서 군 생활을 멋지게 하여 용인대학교의 명성을 높이는데 이바지 하겠습니다.
 
 
5. 마지막으로 전하고 싶으신 말씀 있으십니까?
꿈이 없는 친구들이 참 많습니다. 그것을 보면 마음이 아픕니다. 꿈이 없는 것은 바다 위에 떠있는 돛 없는 배라고 생각합니다. 바람과 파도에 이리 치이고 저리 치여 앞으로 나아 갈 수 도 없고 그 자리에 머물게 됩니다. 하지만 꿈이라는 돛이 생기면 우리는 주위의 바람과 파도에 상관없이 조금씩 앞으로 나아갈 수 있습니다. 꿈을 키워나가면서 성실히 노력하고 기도할 때, 그 꿈은 반드시 현실이 됩니다.
 
최누리흰씨, 멋진 말씀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꿈을 소중히 하며 최선을 다하는 대한민국의 멋진 장교가 되어 모교를 빛내주세요. 인터뷰에 응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최대한 기자
(chunchoo@nate.com)

2015학년도 전기 학위수여식 열려



19일 오전 11시 본교 종합체육관에서 2015학년도 전기 학위수여식이 열렸다. 사회자의 개식사를 시작으로 국민의례를 거쳐 박선경 총장의 기념식사가 이어졌다. 이어서 이사장의 격려사와 대학원, 대학, 학점은행제의 학위증서 수여가 진행되었다. 이후에는 최고경영자과정 수료증 수여와 우수학업상과 공로상에 대한 상장 수여가 이루어졌다. 학군단 상장 수여식과 기증품 및 대학발전기금 전달 행사, 그리고 동문회비 및 장학금 전달식을 끝으로 교가제창을 거쳐 폐식사까지 마무리되었다. 위 행사에는 박사학위 수여 25, 석사학위 수여 162명 학사학위 수여 1175, 학점은행제 학위 수여 116명 그리고 최고경영자과정 수료증 수여 29명의 인원이 학위수여식에서 학위를 수여받았다. 박선경 총장의 축사와 더불어 본 행사에는 교직원을 포함한 많은 내외빈이 참석하여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었다.

2015학년도 후기 박사학위취득자 및 포상자 명단은 다음과 같다.
박사학위 수여<25>
<체육학 박사>
노승덕, 장원석, 장홍영, 이지우, 이은해, 김석태, 곽영연, 남중진, 박현순, 섭몽검, 윤각현, 정준군, 채 예
<무도 체육학 박사>
권혁철, 이성원, 홍일한
<경영학 박사>
김영홍, 공 개
<사법보안학 박사>
장권영, 강승훈
<경호학 박사>
박태춘, 정수홍, 장성진
<물리치료학 박사>
김용연, 심영보
 
대학
우수학업상<41>
최누리흰(격기)이지훈(경호)류연서(동양)박석환(군사)박정희(군사)송기민(군사)오정우(군사)이사랑(사체)이지은(체육)지숭호(골프)조정은(스레)서고명(영화)최혜송(문화)서혜원(뮤연)현다영(뮤연)정현미(미디)김가은(문콘)김지수(문콘)최지환(문콘)박희준(경찰)염태준(경찰)윤혜윤(중국)정민지(중국)정보금(경영)이아라(경영)이재성(경영)유현건(경정)김상신(관광)연보영(문광)정다솜(영어)황호수(영어)김범희(생명)황유진(생명)최명훈(컴정)이지윤(산환)김민주(물통)김연경(물통)방지선(식영)운성준(물치)권솔미(물치)이종서(물치)
 
공로상<14>
정원준(유경)김영래(유경)김재윤(유경)박다은(유경)박유진(유경)상민경(유경)안바울(유경)유지연(유경)윤현지(유경)이재형(유경)조아라(유경)채성희(유경)최수희(유경)신혜리(태경)
 
모범상<9>
유진선(유도)유다솔(체육)이재현(유도)정상훈(체육)고순호(경영)정종원(노재)오형석(격기)이원혁(라디)이학선(문화)
 
대학원
우수상<26>
강승훈(경찰)정수홍(경호)김용연(물치)장홍영(체육)곽영연(체육)남중진(체육)윤각현(체육)고윤영(무도)권바름(환보)정정균(경호)김강일(경찰)이윤식(체교)주현정(체교)권혁수(체교)김지애(체교)배은주(특교)최미르나(국교)김현중(스레)이세린(골프)김평재(경영)김소진(연치)박신준(물치)정주열(물치)최정용(태권)유자영(문보)이도훈(국방)
 
공로상<24>
김영홍(경영)서진현(체육)이지영(식영)박찬수(경호)문영태(생과)조진형(경찰)송성수(체교)전유경(체교)홍은설(체교)박지혜(체교)전병구(스레)김해진(스레)한권희(경영)한형희(경영)이정희(뷰티)김성우(국악)리 폴(물치)정선우(태권)김태훈(태권)최성순(태권)김승범(국방)권미경(통일)서정태(통일)이창효(통일)
 
모범상<17>
홍일한(체육)심영보(물치)김석태(체육)이지우(체육)김진성(체교)박범천(체교)조선희(특교)김주희(특교)유난희(국교)정현우(특체)이종로(경영)윤은기(뷰티)임서후(연치)이은지(물치)윤동원(태권)김선영(문보)최환규(통일)
 
학점은행제
우수학업상<1>
박소정(경호)
 
공로상<6>
이운연(체육)서동희(체육)황세원(경호)이고은(경호)노수현(문광)박시은(문광)
 
모범상<6>
박하정(뷰티)문유경(체육)박근영(체육)남상호(경호)박광학(경호)김보라(문광)
 
최고경영자과정
공로상<5>
권혁구 김병철 전종섭 전희순 정국
 
모범상<19>
김우중 김종찬 김혜숙 문제영 박노식 배창열 서경수 신명애 유재원 유현주 윤도현 이강우 이광자 이동준 인선경 임기호 최중오 홍선길 황규진
 
금승훈 기자
(chunchoo@nate.com)

제28회 아시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 남•여 동반우승



대한태권도협회는 지난 219일 제주한림체육관에서 제 22회 아시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에 출전할 국가대표선발전을 개최했다.
이번 선발전은 2015년도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국가대표선발전, 대한태권도협회장기, 대통령기전국태권도선수권대회의 입상자 및 대한태권도협회 인준 전국규모 품새대회로 1위자에게만 출전자격이 부여되는 품새 왕중왕전이다.
각 디비전별 1위자만 국가대표로 선발되는 이번 대회에서 본교 30세 이하부 경기에서 오창현(태경 16)학우와 곽여원(태경 13)학우가 각각 남여부 결승에 올라 승리함으로써 국가대표로 선발되는 영광을 차지했다.
본교 학우들은 태권도경기지도학과 교수로 재직 중인 차명환 감독의 지휘 아래 대회에서 흔들림 없는 균형감각과 숙련된 동작, 압도적인 힘으로 태권도 품새의 진수를 선보이며 남자, 여자부를 모두 석권하며 명실공이 국내 품새 최강자의 면모를 유감없이 뽐냈다.
이번 대회 우승자는 오는 423일부터 24일까지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릴 예정인 제22회 아시아태권도선수권대회에 국가대표로 출전하게 된다.
대학부
(chunchoo@nate.com)